NISI20230630_0001303180_web.jpg

 

롯데건설과 HDC현대산업개발이 부산 남구 대연동 일원에 짓는 '대연 디아이엘'이 30일 견본주택을 오픈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한다.

 

이 단지는 총 3개 단지, 지하 6층~지상 36층, 28개 동, 전용 38~115㎡, 총 4488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전용 59~99㎡, 2,382가구가 일반에 공급된다. 전용면적별 일반분양 가구수는 ▲59㎡ 825가구 ▲84㎡ 1554가구 ▲99㎡ 3가구다.

 

'대연 디아이엘'은 대연동에 형성돼 있는 각종 주거 인프라를 바탕으로 뛰어난 정주여건을 갖추고 있다. 부산 2호선 못골역 초역세권 아파트인 데다 인근에 수영로, 번영로, 도시고속도로, 동서고가로, 광안대교 등 도로망이 탄탄하게 구축돼 있어 해운대, 센텀시티, 남천동, 문현동, 서면 등 부산 곳곳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또 도보권 대연초, 신연초를 비롯해 대연중, 해연중, 중앙고, 동천여고, 문현여고 등이 가까워 자녀 교육환경이 우수하며 경성대·부경대 상권, 못골시장, 남구청, 남구보건소, 성소병원 등 다양한 생활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천제산을 끼고 있는 우룡산공원과 남파랑길 1코스가 가까워 주거여건이 쾌적하다.

 

이처럼 풍부한 인프라가 형성돼 있는 대연동은 여러 도시정비사업을 통해 신흥 주거벨트로 거듭나고 있는 곳이다. 1만6000여가구의 주거시설이 모두 입주를 마치면 주거가치는 더욱 상승할 전망으로 '대연 디아이엘'의 미래가치도 높게 평가되고 있다.

 

단지 세대 내부를 살펴보면 전용 59㎡A, 84㎡A는 판상형 맞통풍 구조를 적용해 채광과 통풍이 우수하며 전용 59㎡B, 84㎡B 타입은 타워형 구조에 파노라마 조망이 가능한 거실 2면 개방 설계를 적용해 개방감을 확보했다.

 

타입에 따라 대형 주방 다용도실, 안방 건식세면대, 대형 드레스룸, 팬트리 2개소 등으로 공간 활용도를 극대화했다. 각 세대 내 희소성 높은 음식물쓰레기 자동 이송 시스템이 설치돼 입주민들의 주거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총 4488가구 규모의 초대형 아파트 외관에는 커튼월룩 디자인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분위기와 함께 웅장한 느낌을 더했다. 커뮤니티 역시 독보적으로 고층부의 스카이 라운지에서 여유로운 휴식이 가능하고 실내체육관에서 농구, 테니스, 배드민턴 등 취향에 맞는 운동을 할 수 있다. 실내 인도어골프연습장부터 게스트하우스, 실내수영장, 사우나, 맘스스테이션, 조식 서비스가 가능한 다용도 공간 등 입주민들의 하이엔드 라이프를 위한 특화 시설이 조성된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올해 부산 최대어로서 많은 지역민들의 기대를 받고 있는 대연3구역이 '대연 디아이엘'이라는 이름으로 분양에 나선다"며 "올해 들어 전국적으로 부동산 시장이 회복세에 접어든 가운데 대연동 집값도 오름세에 있어 '대연 디아이엘'도 향후 가치 상승을 기대해볼 만하다"고 말했다.

 

분양 일정은 내달 10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1일 1순위 청약, 12일 2순위 청약을 실시한다. 당첨자 발표는 18일이며 정당계약은 8월2일부터 8일까지 7일간 진행한다.

 

http://wayakse.com/

 

대연 롯데캐슬레전드2.0

단 87세대 전면 특화 리뉴얼
더 뉴 레전드! 더 뉴 라이프!